모바일 컨텐츠 이야기

10년 09월, 국내 이동통신 시장 리뷰


2010년 9월, 국내 이동통신 시장은 긴 추석 연휴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스마트폰 판매호조로 활기찬 분위기를 만들어냈다. KT는 아이폰4를 전면에 내세웠고, SKT는 갤럭시와 베가폰, 체크메이트폰등으로 대대적인 방어전을 펼쳤다. 덕분에 번호이동 시장은 올해들어 가장 큰 수치를 기록했으며, 가입자 및 단말판매량이 모두 상승하는 모습을 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9월말 현재를 기준으로 통신사별 가입자 비중은 SKT 50.68%, KT 31.53%, LG U+ 17.79%이다. 전월대비 비교를 해보면 아이폰4의 영향으로 KT의 상승세가 단연 돋보인다. 반면에 '스마트폰 활성화'에 밀려나 있는 LG U+는 전월 대비 17.93%이나 하락하였다. 가입자수 증가율은 SKT 0.4%, KT 0.9%인 반면 LG U+는 0.4%나 하락하였다. 국내 이동통신 전체 가입자수는 50,209,662명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MNP 시장은 943,854명이 이동하여, 올해 들어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하였다. 통신사별 점유율은 SKT 41.51%, KT 40.90%, LG U+ 17.59% 이다. 2010년 9월 MNP 시장을 한마디로 이야기 하자면 'KT의 상승, SKT의 현상 유지, LG U+의 하락' 이라고 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9월에 판매된 총 단말수는 213.5만대이다. 이통사별 비중은 SKT 50.12%, KT 33.77%, LG U+ 16.11%를 기록하였다. 아이폰4를 비롯해 꼬모폰, 매직홀폰, 코비F 등이 호조를 보인 KT가 단연 돋보였으며, Wi-Fi 폴더폰, 아이스크림2폰 등으로 겨우 시장을 유지해온 LG U+는 우울한 기간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단말판매량을 전월 성적과 비교해보면 KT는 13.2%나 증가하였고, SKT는 0.4% 증가, LG U+는 7.8%나 감소하였다. SKT가 현상유지를 할 수 있었던 것은 아이폰 대항마를 내놓은 영향도 있었지만, 아이폰의 물량부족이 가장 큰 원인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내 휴대폰 판매량은 3개월 연속 200만대를 넘어서서 213.5만대를 기록하였다. 아이폰4 출시로 인해 MNP 시장이 요동친 결과이다. 다만, 이러한 상승세는 보조금 상한선의 영향으로 10월에 접어들면서 다소 주춤할 것으로 예상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갤럭시S는 아이폰4 출시의 영향을 정면으로 받으며 전월대비 5만여대 감소한 23만대가 판매되는데 그쳤다. 이러한 영향으로 인해 삼성전자의 국내 시장 전체 점유율이 52.6%로 떨어졌다. LG전자 역시 스마트폰 경쟁에서 마땅한 제품을 내놓지 못하면서 올해 들어 처음으로 20% 아래로 떨어졌다. 베가의 호응 덕분에 시장 점유율이 0.7% 성장한 팬택은 14.9%를 기록하였다. KT Tech은 2.9%, 모토로라는 2.0% 등을 차지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입자 유형별 휴대폰 판매 비중을 살펴보면 1주째에는 010 신규가 58.3%나 차지하였다. 이는 아이폰 출시전까지 통신3사가 모두 신규가입자 유치 중심을 두고 마케팅을 펼쳤기 때문이다. 아이폰 출시 후에는 MNP 시장이 9월 휴대폰 시장을 주도했으며, 4주째에는 MNP의 비중이 50.7%나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년 9월 가장 많이 팔린 단말은 4개월 연속으로 갤럭시S 이다. 갤럭시 S의 판매량은 전월대비 5만여대가 감소했으나 여전히 전체 단말 시장의 10.9%를 차지하였다. 아이폰4 16GB 모델이 4.2%로 그 뒤를 차지하였다. Top5에 들지는 않았지만 베가와 체크메이트 등도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받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마트폰 시대'라고 하는 이때에 국내 전체 이동통신 시장에서 스마트폰 가입자의 비율은 어느 정도일까? '스마트폰 440만 시대의 User Segment'에서 소개한 국내 스마트폰 이용자수와 방송통신위원회 자료를 기준으로 재구성을 해보면 8.84% 이다. 통신사별로는 SKT 10.14%, KT 9.98% 이며, LG U+는 3.13%로 너무나 미비한 수치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0년 9월 자료는 아니지만 최근 자료 몇개를 재구성해서 비교를 해보면 국내 이동통신시장은 약정을 통한 가입자의 Lock-In이 심화되고 있다. 2010년 8월 기준으로 의무 약정 가입자수는 3,252 만명이다. 2010년 10월 21일 기준 스마트폰 가입자는 480만명으로 10월안에 500만명을 무난하게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이중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가입자는 228만명이다.
2010/10/28 08:33 2010/10/28 08:33
top

TRACKBACK ADDRESS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최석환 2010/10/28 11:43 PERM. MOD/DEL REPLY

    항상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그리고 앞으로도 계속 좋은 자료 부탁드리겠습니다.
    궁금한게 있습니다. 내용중 주요 단말기 판매비중부분에 아이폰4,16G로 표시된거요....그럼 혹시 아이폰 판매량을 16G, 32G로 구분한 데이터인가요?

    조성주 2010/10/29 00:00 PERM MOD/DEL

    윗 글 중에 9월 아이폰이 8.2% 약 17만대가 팔렸다고 했습니다. 그렇다면 아이폰4 16G가 4.2% 판매량이라는 것은 4.0%가 아이폰4G 16G 외 인 것 같습니다.

  2. luxmia 2010/10/28 13:26 PERM. MOD/DEL REPLY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3. 정보군 2010/10/28 15:41 PERM. MOD/DEL REPLY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매번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