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컨텐츠 이야기

미디어 플랫폼으로 도약하려는 노키아 #3


5. 기타

S60 시리즈가 멀티미디어를 내세우는 일반 사용자 타겟이라면 기업을 타겟으로한 E시리즈가 있다. 현재 발표된 E 시리즈는 3종이 있는데 비즈니스맨들을 위한 슬림라인 ‘노키아 E61i’ 이메일 디바이스, 스타일리쉬한 슬라이드폰 ‘노키아 E65’, 그리고 HSDPA를 지원하고 GPS를 내장한 ‘노키아 E90’ 등이 바로 그들이다.

E 시리즈에서만 되는 것은 아니지만 모바일 이메일과 데이터 동기화를 지원하며 새로운 유저 인터페이스와 강화된 다국어 지원 모드 및 접속 모드를 특징으로 하는 '노키아 인텔리싱크 모바일 수트(Nokia Intellisync Mobile Suite) 8.0’이 이러한 기업형 시장의 핵심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키아가 가장 확대될 것으로 보고 있는 폰 네비게이션의 첫작품은 "노키아 6110"이다. GPS를 내장해 소비자들은 자신의 현재 위치를 실시간으로 쉽게 파악할 수 있고 원하는 위치로 가는 길을 안내받을 수 있으며 레스토랑이나 호텔, 상점 등 근처의 지역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키아 비디오센터(Nokia Video Center)’라는 어플리케이션은 글로벌동영상 공유 서비스 유튜브(YouTube)와 글로벌 통신사 로이터가 콘텐츠 파트너로 참여한다. 노키아 N 시리즈가 판매되는 국가에서는 N 시리즈를 통해 다운로드해 사용 가능하며 N95모델에는 사전 탑재돼 있다.

'Mapping and Navigation'은 마치 '구글 어스(google earth)'처럼 지구를 회전시켜 원하는 지역을 찾으며, Zoom in/Out 기능을 지원하여 지도를 확대 또는 축소하면서 볼 수 있다. 또한 'Search' 기능을 사용하면 웹 페이지 검색, 야후 이미지 검색, 지역정보 검색, 휴대폰에 저장된 My Content 검색이 가능하다.


6. 결론

노키아는 1980년대의 위기를 선택과 집중이라는 대명제 하에서 적극적인 사업 추진과 능력을 위주로한 조직분위기로 개편하면서 도약의 발판으로 삼았다. 지금의 세계 1위라는 간판에 만족하지 않고 컨텐츠와 플랫폼으로 다음 비전을 생각하는 회사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사가 보유하고 있는 단말 사업에 대한 브랜드 파워와 글로벌 세일즈 능력을 바탕으로 하여 좀 더 나은 비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노키아는 컨텐츠 업체와 M&A, MOU를 컨텐츠를 확보를 하고 이를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튼튼한 플랫폼을 제공하기 위하여 Symbian, Maemo OS,Nokia Research Center, Open Source Community 등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이들을 통하여 노키아는 Device-Platform-Contents 라는 모바일 사업내의 모든 영역에서의 영향력을 가지고 갈려고 꿈꾸고 오늘도 노력하고 있다. 비록 플랫폼 정책의 표류와 구조조정으로 인한 잡음에 휩싸이기도 하지만 세계 1위라는 타이틀은 그들로 하여금 변함없는 신뢰와 기대를 하게끔 한다.

핀란드 헬싱키에 있는 노키아의 본사 ‘Nokia House’는 2만 6000장의 유리로 둘러싸인 투명한 빌딩이라고 한다. 심지어 건물과 건물을 잇는 다리까지도 유리로 만들어져 있다. 누구나 들여다볼 수 있도록 만든 이 건물은 노키아와 소비자 사이에는 어떤 장벽도 없다는 것을 상징한다. 100년이 넘도록 탄탄하게 성장해 마침내 세계 1위 기업으로 올라선 노키아의 기업정신을 잘 상징해 주는 부분이다. 실제로 이러한 기업 마인드가 핀란드인을 감동하게 하고 많은 수의 핀란드인들이 죽을 때 유산을 전부 노키아에 투자한다고 한다. 우리나라 기업은 그러한 준비가 되어 있는가? 그러한 비전을 자국민들과 함께 나누며 뛰어가고 있는가?
1위가 1위를 하는데에는 반드시 이유가 있는 법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관련 포스트]
미디어 플랫폼으로 도약하려는 노키아 #1
미디어 플랫폼으로 도약하려는 노키아 #2
2007/04/30 13:55 2007/04/30 13:55
top

TRACKBACK ADDRESS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