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컨텐츠 이야기


국내 SMS 시장 리뷰


무선 데이터에서 SMS가 차지하는 비중이 무척 큼에도 불구하고, 공개되어 있는 데이타가 많이 부족하다. 국내에 출시되지도 않은 아이폰에 대한 분석과 떡밥은 넘쳐나는데 비해, 오랫동안 무선 데이터 매출의 대부분을 담당하고 있는 SMS에 대한 분석이 없는 것은 조금 아쉽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몇가지 자료를 통해 대략적인 SMS 시장을 이해 해보도록 하자.

SMS는 크게 P2P(Phone to Phone)과 C2P(Computer to Phone)으로 구분되며 P2P가 차지하는 비중이 훨씬 크다. 조금 지나긴 하지만 2007년 자료를 보면 P2P가 88%를 차지하는 것을 알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2P 시장은 아직까지 굉장히 크지만, 성장추이를 보면 정체 내지 소폭 하락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는 C2P의 지속적인 성장, SNS나 모바일 메신저와 같은 대체 서비스의 발달 때문인 것으로 보여진다. 아래는 이통사 실적 발표에 노출되는 수치를 기준으로 재구성한 P2P 매출 추이이다. 직접 재구성하긴 했지만 정확한 SMS 총 매출 자료가 될 수는 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SMS 매출를 정확히 산정하기 어려운 이유는 알요금제(SKT), 비기요금제(KTF)와 같은 청소년을 중심으로 한 통합 요금제들 때문이다. 이런 특정 요금제에서 발생되는 SMS 매출을 정확하게 산출해내기가 쉽지가 않다. 실제 이동통신사에서도 내부의 전문 컨설팅 업체에 의뢰를 해야만 정확한 통계를 얻어낼 수가 있으며, 이는 대외비이기 때문에 국내 정확한 전체 매출은 산출해 낼 수가 없다. 참고로, 청소년 통합 요금제가 아닌 SMS 관련 전용 요금제는 아래와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C2P는 기업용 대량 SMS 발송과 웹사이트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를 통해 개인이 발송하는 SMS로 나눌 수 있다. 정확한 발송양은 알 수 없으나 매출규모면에서는 기업용 대량 SMS 쪽이 훨씬 큰것으로 알려져 있다. 해당 SMS 시장의 매출추이의 자료를 재구성해보면 아래와 같다. 정체되어있는 P2P 시장에 비해서 무서운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웹서비스를 통한 SMS 발송 또한 무시할 수 없다. 대형 포탈들과 신규 웹서비스들이 고객 충성도를 높이기 위해 유/무료 SMS를 제공해주면서 사용자들이 많은 이용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인터넷에서도 무료 문자를 보낼 수 있는 사이트나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포스팅등을 꾸준히 볼 수 있다. 물론, C2P를 제공하는 서비스 중에서 하루 100건의 무료 문자(SKT 가입자 경우)를 보낼 수 있는 NateOn의 사용이 절대적이다.

불행히도 서비스형 C2P의 매출 자료를 구하지 못했다. 다만, 발송량에 대한 자료를 발견했는데 소개하자면 아래와 같다. 약 1년 전이기 자료이기 때문일 수도 있지만, 현재 본인이 파악하고 있는 데이터와 아래 수치는 차이가 크기 때문에 개인적으로 신뢰하는 자료는 아니니 참고만 하기 바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04/27 08:18 2009/04/27 08:18
top

  1. jshwang 2009/05/14 17:42 PERM. MOD/DEL REPLY

    sms서비스 시장에 대해 몇가지 궁금한 점이 잇어서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이쪽 산업을 조금 공부해보니 의아한 부분이 있어서요..

    아시다 시피 지금 C2P형식의 SMS에는 많은 웹싸이들(예를 들어, 문자천국 등등)이 다양한 컨텐츠로서 이익을 창출하고 있습니다.

    여기서 한가지 의문이 드는 건, SK,KTF,LGT에서 이미 C2P형식의 문자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데 이런 회사들이 어떻게 살아남을 수 있었고, 앞으로는 어떠할 것인지에 관한 것입니다.

    제가 조사한 바로는, 이런 문자 서비스 작은 회사들은, 통신사에 수수료를 주고서 그 사업을 영위하는 걸로 알고 있는데요, 이 회사들의 매출액은 실로 어마어마 해서요.

    만약 이회사들이 기술이 발전해서 LGT나 SK,KTF등 회사들보다 이 C2P방식의 문자 서비스를 먼저 활성화 할 수 있었던 건가요 ?

    너무 궁금합니다..

    답변 부탁드리곘습니다.

    mobizen 2009/05/14 23:16 PERM MOD/DEL

    궁금하신 것은 몇가지인데 질문은 한가지네요. 맞나요? ^^

    C2P 시장은 이통사에게서 시스템을 받아서 재판매하는 형태로 이해하시면 됩니다. 기본적으로 일반 사용자 대상보다는 기업형 시장이 훨씬 크죠. SKT, KTF, LGT에서 C2P 형태의 서비스를 판매하는 경우는 사실 거의 없습니다. 물론 예외적인 상황도 있긴 합니다만은 일반적인 경우는 아닙니다.

    국내 대부분의 유선 인터넷망이 KT에게서 망을 임대해서 재판매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KT보다 경쟁력은 없는 것은 아니듯이 말이죠.

  2. jshwang 2009/05/18 15:06 PERM. MOD/DEL REPLY

    skt, ktf, lgt에서 c2p형태의 서비스를 판매하는 경우가 없다고 하셨는데..

    잘이해가 안가는게..이미 네이트온 이런거나 '유핏'등은 skt가 뒤에서 써포트 하고 있는것 아닌가요 ??



    그리고 제 생각엔, '문자천국' '뿌리오'등의 이러한 대량 sms 및 mms 싸이트 들의 미래가

    스마트폰의 출시로 이제 단말기에서 모든게 가능해지기에 밝지 않다고 보는데..(일본의 경우처럼)

    어떻게 생각하시는 지 궁금합니다..

    감사합니다..

    mobizen 2009/05/18 17:10 PERM MOD/DEL

    글을 잘 못 이해하신 것 같습니다, 저는 전혀 없다고 하지 않았고, 거의 없다고 했습니다. 주사업이 아니라고 말씀드린 겁니다, 분명히 싸이월드나 네이트온, 대형 포탈 등에서는 직접 이통사와 계약을 합니다. 하지만. 그게 시장을 흔들만큼은 아니라는 이야기죠.

    다시 하신 질문은 죄송하게도 사실 정확한 이해가 가지않네요. C2P 시장은 말그대로 PC에서 문자로 커뮤니케이션 히는건데 스마트폰 활성과 무슨 관계가 있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스마트폰에서 문자 보내기가 쉽다고 해서 PC의 커뮤니케이션을 크게 잠식하지는 않을 것 같다는 생각입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C2P는기업 시장이 훨씬 큽니다. 저희가 신용카드 사용할 때 오는 문자, 각종 기업에서 보내는 CRM, 타겟 마케팅 등이 그러한 것들인데요..

    기업 시장이 아닌 서비스 시장도 마찬가지입니다. 무료로 주는 문자대신 PV가 올라가고 광고노출이 많아지고, 다양한 부가 서비스와 결합되는데 그 시장이 크게 줄어들 것 같지 않네요. 그 시장이 죽는다면 오히려, SNS와 같은 대체 커뮤니케이션 서비스가 아닐까 합니다..

  3. 김정훈 2012/01/30 17:27 PERM. MOD/DEL REPLY

    글 잘 읽어 보았습니다 :D

    질문 좀 드릴게요

    요즘 MVNO에 대해 관심이 많습니다. C2P를 이통사에서 시스템을 받아서 재판매를 하신다고 하셨는데, 그럼 이 C2P사업을 하는 기업들도 MVNO로 봐도 되는 것 입니까? 아니면 단지 비슷한 건가요?

 

SMS의 주사용 이유


SMS가 전체 무선인터넷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여전히 크며, 성장속도는 멈추지 않고 있다. ABI Research의 최근 보고서에 의하면 2013년의 Global SMS revenues는 $177 Billion에 이를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국내의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과연 성장하고 있다는 무선인터넷 시장에서 SMS를 빼면 뭐가 남을까 의구심이 남을 정도이다.

SMS의 비중이 궁금하여 최근의 이통사 월별 실적 발표 자료를 기준으로 재구성을 해보았다. 각사의 Data에다가 시장점유율인 50.5, 31.5, 18로 비중치를 주어서 계산을 해보았더니 전체 무선 ARPU에서 SMS가 차지하는 비중이 36.02%나 되었다. 1위인 SKT의 경우 41.12%나 되는 비중을 차지하고 있어서 SMS 의존율이 극히 높음을 알 수가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SMS는 개인간의 Communication 수단과 기업형 Message 로 양분되어 있다고 이야기 할 수 있다. 기업형 Message 시장은 Global Data를 보면 지역에 따라서 Web Service, SMS 광고, Social Network Media 등 다소 사용처가 구분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SMS에 관한 여러가지 내용 중에서 Communication 라는 측면에서 개인들이 SMS를 사용하는 이유를 좀 더 알아보도록 하자. CTIA에서 13세부터 19세에 해당하는 2,089명의 미국 십대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SMS를 사용하는 이유를 물어보았다.(중복 응답) 다른 일과 병행하면서 대화가 가능하다(46%)거나, 문자가 빠르다(42%)는 이유 등이 가장 높은 수치를 나타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다면, 국내 사용자들은 같은 질문에 어떻게 대답을 할까? 응답자들을 십대로 한정하지는 않았지만 세티즌에서 2008년 10월부터 11월까지 1,000명의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동일한 질문을 하였다.(단일 응답) 간단한 의사 전달이 가능하다(78%)는 비율이 압도적으로 높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완벽하게 일치하지는 않지만 미국 십대들의 응답항목 중의 '통화를 안해도 된다(36%)'와 맥락이 비슷하다고 여겨진다. 이렇게, SMS는 대화가 껄끄러운 상대나 짧은 대화를 원할 때 주로 선택되는 Communication Tool 이다. 특정인과 Communication을 할 수 있는 다양한 Tool들이 나타나고 있으나, SMS만큼 사용율이 늘어가고 Revenue가 높은 것은 없는 것 같다. 어쩌면, 다른 Communication Tool들은 Communication을 지속시킴으로서 서비스가 유지되지만 SMS는 불편한 Communication을 최소화시킴으로서 성장하고 있는 것이 아닐까 하는 다소 위험한 생각이 든다.
2009/03/09 08:15 2009/03/09 08:15
top

 

SMS의 진화


이번 포스팅에서는 일반적이고 부담없는 문서 하나를 소개해 볼까 한다. ExactTarget에서 내 놓은 "Field Guide to SMS"라는 문서이다. SMS는 제한된 길이와 Text Only라는 한계를 가지고 있지만 끊임없는 성장을 하고 있고, 모바일에서 가장 기본적인 Communication 수단이 되고 있다. 특히 국내 10대들의 SMS 사용 빈도는 세계적으로도 유명한 수준이다.

해당 문서는 이 SMS에 대해 용도에 따라 구분을 해주고, 응용 서비스 등을 제시해주고 있다. 해당 문서에서 정리한 SMS의 15가지 종류는 아래와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목에서 풍기는 것같이 Business에서의 사용 가이드를 친절하게 설명하는 문서는 아니지만, 위의 구분법에서 다양한 응용 서비스에 대한 Hint를 얻기에는 충분한 문서이다. 그리고 B2C위주로만 형성된 국내 SMS 응용 서비스에서 놓치고 있는 B2B SMS 응용 서비스에 대한 고민을 하게끔 한다.

원본 문서를 받는 방법은 여기에 가서 개인 정보를 입력하면 E-mail로 다운 받을 수 있는 주소가 오게 되며, 그게 불편하게 느껴지는 독자들은 아래에서 다운 받으면 된다.


2008/08/20 16:00 2008/08/20 16:00
top

  1. 주티 2008/08/20 18:23 PERM. MOD/DEL REPLY

    와우 ... 이렇게 좋은 정보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은 참고가 될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알짜 정보를 얻은 느낌인데요 ^^

    mobizen 2008/08/20 23:29 PERM MOD/DEL

    제가 드린 자료가 좋아서가 아니라 주티님께서 요즘 여러 방면으로 고민을 하시기 때문인 것 같네요~ 그 고민에 조그만 Hint가 되었다면 기쁜 일이구요.

 

SMS로 피자를 주문하자


영국의 도미노 피자에서 SMS로 피자를 주문하게끔 하였다.
고객들은 일반적인 내용을 단문 메시지로 적어서 61212 라는 Shortcode로 보내면 가장 가까운 도미노 피자로 연결되어 30분안에 피자를 배달해준다는 간단한 시나리오이다. 단, 문자 주문을 하기 위해서는 웹사이트에 등록을 1회 해아한다. 서비스 개시 3주가 되었는데 약 2000명의 고객이 등록을 했다.

도미노 피자의 입장에서는 여러 경로를 통해서 고객들이 피자를 주문할 수 있게끔 한다는 요즘의 트렌드에서는 너무나 당연한(왜 이제야 나왔는지조차 의심스로운) 컨셉으로 접근했다고 한다.
Dommino 피자의 IT 메니저인 Jane Kimberlin에 따르면
"고객의 변화하는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가는 것일 뿐이다. 일반적으로 고객은 한군데의 주소로만 피자를 주문하기 때문에 SMS로도 충분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E-mail이나 인터넷을 통한 주문은 젊은 층에 어필 할 수 있는 시스템이었고 이번 시스템은 위와 같은 젋은 층에 접근하는 연장선 중에 하나이다."

타국에 비해 월등히 높은 SMS사용량을 자랑하는 한국에서 왜 이렇게 어렵지도 않고 Cost도 높지 않은 시스템을 적용하지 않는지 약간 의아하다. 단순히 주문 배달 시스템으로만 끝나는 것으로 생각하는 것일까?
적어도 국내라면 SMS 주문을 하면 모바일 쿠폰 발행을 통해 재주문 유도나 고객의 핸드폰 번호 취득을 통해 지속적인 광고, 제휴 서비스의 컨텐트 사용 유도, 핸드폰 소액 결제 시스템을 응용하여 피자값 지불 등...
연결 시킬 수 있는게 많을텐데....

영국에서 성공하는 것을 보고 적용할려나...
2007/08/20 10:17 2007/08/20 10:17
top

  1. 먹는 언니 2007/08/20 11:31 PERM. MOD/DEL REPLY

    거참 편리하겠네요. 근데 메뉴를 모르면 어떻하죠? 훔훔...

    mobizen 2007/08/20 19:31 PERM MOD/DEL

    http://www.smartgadget.kr/blog_post_93.aspx 같은 내용으로 포스팅한 것인데요. 저보다 더 상세하게 올리셨더군요. 먹는 언니님의 질문에 대한 답변도 이 포스트안에 있습니다. ^^

  2. 정인수 2007/08/20 13:30 PERM. MOD/DEL REPLY

    자신이 주로시키는 코드를 통째로 외우게되지 않을까요. 피자를 한달에 두번 이상 '시켜' 먹는 사람에겐 쓸만할 거 같네요. "난 32020" 이렇게 주문하게 될거 생각하면 재밌기도 하네요. ㅋㅋ

    mobizen 2007/08/20 19:33 PERM MOD/DEL

    비슷하게 맞히셨네요.

    현재의 도미노 시나리오는 약간의 시행착오를 거쳐야 할 것 같습니다.
    특히나 국내에서는 저렇게 하면 문제가 좀 있죠.
    "문자만으로 주문" 이라는 개념보다는 주문을 받는 채널을 하나 더 열어 놓는다.. 라는 개념으로 접근해야 옳다고 봅니다.
    CallBack URL을 통한 WAP을 적절히 사용하는 것도 좋을 듯..

  3. jukun 2007/08/22 15:38 PERM. MOD/DEL REPLY

    훌륭한 서비스네요. 조만간 한국에서도 선 뵐수 있을 듯 한데요.

    mobizen 2007/08/27 18:50 PERM MOD/DEL

    예전에 비해서 많이 나아졌긴 하지만 국내에서는 뭘 할려고 하면 이통사가 놔눠먹자고 자꾸 해서요.. 사업자들에게는 시범적으로 한번쯤 도입해보고 싶지만 딴지 한번 걸리면 짜증나서 포기하는 수가 많죠.
    개방형으로 가서 누구나 쉽게 서비스를 올리는 환경이 오기를 바랄 뿐입니다. ^^

  4. 비밀방문자 2007/08/24 13:06 PERM. MOD/DEL REPLY

    관리자만 볼 수 있는 댓글입니다.

  5. hans 2007/08/27 16:16 PERM. MOD/DEL REPLY

    우리나라에서는 피자헛에서 휴대폰 결제를 통해 피자 주문을 할 수 있습니다. 일반 온라인에서 콘텐츠를 결제하는 방식과 동일한 방법으로 주문이 가능합니다.
    http://www.pizzahut.co.kr/event/Evt070602/index.asp
    위에서 말씀하신 callback URL을 통한 결제 방식은 와이즈그램이 특허를 가지고 있는 방법(모모캐쉬)으로 가능합니다.
    다만 이미 다른 휴대폰결제 업체가 피자헛과의 제휴를 통해 먼저 시작 했네요...

    mobizen 2007/08/27 18:44 PERM MOD/DEL

    위 서비스는 SMS나 WAP등을 사용한 Digital Base의 주문이 아니라 핸드폰으로 콜센터에 전화를 걸어서 Voice로 주문과 결재를 하는 방식이네요. 모로 가던 서울만 가면 되니깐요.. ^^

    참고 삼아서 말씀을 드리자면 영국의 이번 서비스를 발표하면서 하나의 Focus로 두었던 방식이 주문할 때의 전화 요금입니다.
    문자 한번만 하면 주문이 되거나 다른 사항은 도미노에서 전화를 하기 때문에 주문할 때 문자 한번의 비용만 들어가지만 위와 같은 주문 방식과 같이 왜 고객이 주문할 때 전화 요금을 물어야 하느냐.. 가 소비자들의 Needs중에 하나 였답니다.

  6. spark 2007/09/01 01:53 PERM. MOD/DEL REPLY

    제가 3년전에 이통사에 비슷한 내용으로 제안을 했었습니다. 메뉴 방식으로 주문 내역을 고르고, 문자로 보낼 수 있도록요. 하지만, 이통사 사업담당자 말씀은 전화로 할 수 있는데, 강력한 경쟁자를 두고 할일은 아니라고 .. 등등의 의견을 주셔서, 방향을 틀었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이통사 사업담당하시는 분들 의견에 맞는 방향이 아니면 출시하기 힘들지요. 요즘은 좀 나아 졌지만..

    mobizen 2007/09/05 10:55 PERM MOD/DEL

    3년 전이면 너무 앞서가시긴 하셨네요..
    이통사도 뭔가가 바뀌겠죠..
    생산해내는 컨텐츠와 서비스를 소비자가 판단해야지 언제까지 자기들이 판단하겠어요.. ㅎㅎ

  7. 이시태 2010/05/02 21:14 PERM. MOD/DEL REPLY

    우와. 이거 아이디오 좋네요.
    일전 포스팅에도 SMS로 데이트 이성을 찾는 내용이 있었는데
    그 것 보다 이 내용이 더 현실적으로 더 와닿은 거 같습니다.

 

SMS의 무한 질주


텍스트 메세징 서비스 업계 전체의 매출액은 2005년의 395억 달러에서 2010년에는 725억 달러로 확대될 전망


Gartner의 자료에 따르면 SMS의 송신수가 향후 5년 동안 2배 이상 꾸준히 증가를 할 것이며 2010년에는 2.3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에 대한 근거로 SMS시스템을 통해 송신된 메시지의 수가 2005년도에 약 9,360억번을 넘어서고 있다. 더 재미있는 것은 메시지의 송신수는 아시아 태평양지역이 압도적으로 많고, 2010년도의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SMS 송신 수가 1.8조를 넘어설 것으로 예측을 하고 있다.

역시 SMS만큼의 킬러 서비스가 나오기는 힘들 것이라고 생각한다. 편리한 사용법과 저렴한 요금(요즘 문자 정액제도 잘 발달이 되어 있어서 정액제를 이용하면 아주 싼값에 이용할 수 있다.) 그리고 이모티콘을 이용한 감성의 전달, 웹상에서 접근도 다양하면서 쉬어서 실시간으로 대화를 주고 받는데 이만한 서비스가 나오기가 힘들다.

전화가 기본적으로 Communication Device라는데 아주 충실한 서비스이다.

요근래에 IM(인스턴트 메신저), 화상 메시징, 비디오 메세징 등 새로운 기술과의 결합 상품등이 많이 나오지만 Only Text인 SMS를 쉽사리 따라 잡기는 힘들 듯 하다.

새로운걸 항상 추구하는 모바일 유저들 사이에서 변화하지 않는 트렌드라는건 어쩌면 모순일 수도 있지 않을까?
2006/12/27 10:57 2006/12/27 10:57
top

TA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