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컨텐츠 이야기

국내 모바일앱 산업의 문제점 #1


1. 서론

1.1 모바일앱이 대세


스마트폰을 중심으로 인터넷 사용이 활성화되면서 앱을 중심으로 컨텐츠를 소비한다는 것은 이제는 새삼스러운 이야기가 아니다. Jumptap에서 발표한 모바일 트래픽 관련한 자료를 살펴보면 웹 16%, 앱 84%의 비중으로 모바일앱 사용이 절대적이다. 이러한 사용 환경으로 인해 2013년 전세계 모바일앱 다운로드 규모는 전년대비 60%나 증가하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내는 이러한 트렌드를 리드해가고 있는 시장 중에 하나이다. Distimo보고서에 의하면 2013년 국가별 앱마켓 매출에서 한국은 미국과 일본에 이어 3위를 기록하였다. 국가별 인구수를 고려할 때 모바일앱 소비 규모가 얼마나 큰지 짐작할 수 있다. 소비자 뿐만 아니라 관련 업체수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어 관심과 격려가 필요한 시기이다.



1.2. 관련 산업은 활기가 없어

이러한 시장 분위기라면 관련 산업이 뜨겁게 성장하고 성공사례가 마구 등장하는게 예상할 수 있는 모습이다. 하지만, 아쉽게도 국내 모바일앱 산업은 그렇게 활기차 보이지는 않는다. MOIBA의 자료에 의하면 2013년 국내 앱마켓 매출은 2.4조억원 규모로 전년대비 6.8% 성장에 불과하다. 사용자들이 소비하는 양과 성장률에 비하면 무척 저조한 실적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내 모바일앱 산업이 이처럼 활기를 띄지 못하고 있는 이유야 이야기하자면 정말 끝도 없을 것이다. 산발적인 항목을 순서없이 내어놓는 것보다는 하나의 큰 프레임으로 놓고 풀어갈 필요가 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생태계'의 관점에서 국내 모바일앱 산업의 문제점을 나열해보고자 한다. 실제로 아시아경제신문이 주최하는 ‘K앱 페스티벌’ 참석자들에게 국내 모바일앱 산업의 발전 조건을 물어본 결과, 2년 연속 ‘생태계 구축’이 가장 높은 답변을 얻었다.

* 관련 포스트 : 플랫폼의 시대에서 생태계의 시대로



1.3. 모바일앱 생태계란

2008년도에 '모바일 벨류체인과 에코시스템'를 포스팅하며 생태계는 상호작용이 핵심이라고 강조한 적이 있다. 그 맥락에서 '모바일앱 생태계'를 정의하자면 '모바일앱 산업군에 속해 있는 각 구성원들이 부가 가치를 서로 공유하면서 상호작용하는 환경'이라고 말할 수 있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왕 예전 자료를 참고로 풀어보는 것 당시 그렸던 도표도 현재의 모바일앱 산업의 상황을 고려하여 위와 같이 좀 다듬어 보았다. 모바일앱 생태계는 크게 고객, 인프라, 서비스 네트워크, 데이터로 구성되며 서비스 네크워크 안에서 활발한 상호작용을 통해 성장해야 한다는 내용을 도식화한 것이다. 상세항목에 대해서 이견이 있을 수는 있겠지만 거시적인 정리로는 큰 문제는 없어 보인다.



1.4. 건강한 생태계의 필수요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다면 건강한 생태계가 되기 위해 필요한 요소들은 어떠한 것이 있을까? 크게 세가지로 이야기 할 수 있는데 첫번째가 '다양성'이다. 다양성은 생태계의 건강을 평가하는 가장 핵심적인 지표이다. 생태계 속에 있는 다양한 구성원들이 공정하고 자유롭게 경쟁을 하며 발전하고 고객에게 다양한 선택권을 줄 수 있어야 한다.

둘째는 '활발한 상호작용'이다. 생태계는 동일한 개체군 안에서의 상호 작용은 물론 다른 개체군과의 상호 작용을 해야 한다. 위에서도 언급했지만 상호작용은 부가 가치 중심의 일방향으로 이루어진 스트림을 뜻하는 ‘가치사슬’을 생태계와 구분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이다.

마지막으로는 '지속 성장' 가능성을 들 수 있다. 멈춰있는 생태계는 결국 사라지게 마련이다. 생태계 전체가 동반 성장을 할 수 있는 동력을 유지하고 변화하는 환경에 맞추어 지속적으로 진화할 수 있는 능력과 지원시스템을 갖추어야 한다. 이러한 세가지 요소를 가지고 국내 모바일앱 산업의 문제점을 시리즈 포스팅으로 풀어볼 예정이다.
2014/05/28 19:12 2014/05/28 19:12
top

TRACKBACK ADDRESS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