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컨텐츠 이야기

SKT의 사내 호칭의 변경


SKT가 부장이하 직원들의 직급을 모두 없애고 `매니저'란 호칭으로 통일한다. 팀장인 사람과 부장이상은 그대로 지금의 호칭을 유지하고 나머지는 매니저라는 소리이다.

CJ인터넷의 경우 직급을 부르지 않고 이름뒤에 님을 붙힌다. 홍길동님, 홍길순님.. 이렇게 말이다.
호칭을 바꾸면 분위기도 바뀌고 그에 맞는 업무만족도가 높아질거라는게 기본적인 발상인 듯 한데...

그런거하고 일잘하는것하고 별반 상관있는 거 못 봤다.
2006/10/12 11:08 2006/10/12 11:08
top

TRACKBACK ADDRESS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1. 아자 2006/10/12 12:02 PERM. MOD/DEL REPLY

    언제나 그렇듯, 기존의 틀을 깨고 변화를 하려면 힘이들죠.
    이것을 통해 상하간에 좀 더 자유로운 분위기를 만들어 원활한 의사소통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요?
    라는 생각도 들지만....

    역시 저의 생각도 무슨 이런 쓸데없는 짓을... 입니다. 이부장님이 이XX님이 되면 퇴근시간이 좀 빨라지려나요? -_-;;

    p.s 개인적으로 CJ인터넷 무쟈게 안 좋아합니다. 대온 퍼블리셔 하는 꼴을 보면서 고객을 우습게 아는 저런 회사가 아직도 안 망하고 있는게 신기할 따름입니다.
    (뒤에 버티고 있는 회사가 든든해서 그런가? -_-)

    mobizen 2006/10/12 12:24 PERM MOD/DEL

    아자님의 리플에 절대적인 동감을 합니다.

    제가 SKT의 이번건을 우습게 여기는 것은..
    실제 문제가 되는 내부문제와 외부 협력 업체들과의 커뮤니케이션, 업무 Flow등은 개선을 하지 않고 바깥으로 보이는 것에만 신경쓰고 "혁신"을 할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내부를 잘 다스리고 외부적으로도 혁신을 한다면 기대해 볼만 하겠죠.

    CJ인터넷이요..
    그 친구들은 내부 팀들끼리도 Cowork 이라는 단어가 뭔지도 모르는 친구입니다. 많이 한심하죠..
    모기업때문에 망하지는 않을 듯.. ^^

  2. 나그네 2010/02/04 14:18 PERM. MOD/DEL REPLY

    갑이 갑인것은 사실이지만
    갑이 갑다운 것은 아니거든요
    SKT를 비롯한 대부분의 갑은 갑 행세를 하려하지
    진짜 갑 다운 행동을 하려고는 하지 않습니다.

    고객에게까지 갑 행세를 하려는 모양새를 보면서
    대한민국이 아직도 멀었다는 생각을 하게됩니다.

    좋은 글들 많이 보고 갑니다.